시원한 면의 계절이 돌아왔다 - 초량밀면

|

오랜만에 초량밀면에 갔습니다. 

한 일년여만이네요. 


원래 냉면파이긴 하지만, 

부산에서는 냉면보다 밀면이죠. 






밀면집에 가면 일단 왕만두 하나는 시켜줘야죠. 







속이 꽉~ 차 있는게 맛있습니다. 







이번에는 비빔이 아닌 물을 주문했어요. 


근데.. 초량밀면 맛이 예전만은 못하네요. 

밀면이긴 하지만.. 밀가루 맛이 강하고, 육수도 별 다른 느낌이 없어요. 

식초 좀 강하게 넣어 먹으니 좀 낫더군요. 


다음에는 비빔으로 먹어야겠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구 초량동 363-2
도움말 Daum 지도
Trackback 0 And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