먹부림 둘째날 - 낭만연어 + 꼬지사케

|

기념일 프로젝트 둘째날. 






시작은 가볍게 집에서 쫄면으로 했습니다. 

이제 쫄면의 달인이 되어가는 햄이. >_<)b 








그리고 조금 이른 저녁 코스로 찾은 낭만연어. 

생긴지는 조금 되었는데.. 갈때마다 문이 닫혀 못가던 곳. 

알고보니 일요일 휴무라네요. (제발 표기 좀.. ㅡ_ㅜ) 







이름부터 연어집입니다. 

대강 메뉴와 가격은 이런 수준. 


저희는 사시미와 초밥을 시켰습니다. 







깔끔한 기본 세팅. 







사시미가 나왔습니다. 하앍하앍~ 

회 좋아하시면 대자 시키세요. 

저희는 뒤에 더 먹을게 있어 좀 작은걸 시켰더니 양이 아쉽네요. 

양파 옆에 동그란거 세개는 방울토마토인데, 

복분자에 절이셨다고 합니다. 

저거 정말 맛있어요. 방법만 알면 해보고 싶네요. 







연어회를 두툼하게 썰어주는데 이거 좋네요. 

맛있습니다. 







요새 부산에선 이게 유행이랍니다. 대선 소주. 

어쩜 딱 대선 전후로 유행..;;; 







스시도 나왔네요. 

초밥도 괜찮았네요.  


햄이가 연어 좋아해서 한번씩 가볼만 할 것 같아요. 





저희 커플은 음식점 가면 빨리먹고 나오는 모범커플(응?)이라.. 

잽싸게 먹었더니 해도 안떨어졌네요. 


생각해두었던 2차로 고고씽. 







낭만연어 바로 옆집 꼬지사께입니다. 

이름에서 풍겨오듯 대강 꼬지를 필두로 한 안주를 볼 수 있습니다. 







아사이 생이 있길래 그걸로 고고. 







식사 후였기에 평범하게 모듬 꼬지를 시켰습니다. 

맛은 괜찮네요. 



먹고 들어와서 3차도 했지만 사진 無. 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사하구 다대동 1582-4 1층
도움말 Daum 지도
Trackback 0 And Comment 2
  1. 2017.07.17 14:4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꼬지사케에 먹을거 많았는데...>_<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