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삘 받아 만든 어묵탕!

|


TV인가를 보다가.. 

갑자기 삘 받아서.. 


어묵을 사다가 꼬치에 꽂았드랬죠. 

어묵탕을 위해서! 

어묵을 들고 먹기 위해서! 


왼쪽부터 가장 기본적인 넓적오뎅, 가운데 떡이 들은 녀석, 오른쪽 끝은 땡초가 들어간 살짝 매콤한 오뎅입니다. 








그리고는 뚝딱! 하고 햄이가 끓였어요. ^^;








물론 조금 귀찮긴 하지만.. 

꼬지어묵은 그만의 매력이 있잖아요? 


간만에 재미있게 만들어서 먹어봤네요. ^^

역시 날 추울땐 어묵이죠! 






Trackback 0 And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