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드디어 집에 침대를 들였습니다. 

참 멀리 돌아왔네요. 


매트리스를 먼저 고르고, 

매트에 프레임을 맞추느라 조금 고생했습니다. 

근방 가구단지에서 나름 저렴하게 맞췄네요. 

싱글 두개 사이즈에 맞춰 2000 폭 프레임입니다. 








햄이와 제 스타일에 맞춰 각기 다른 종류의 매트리스라 커버 모양도 다릅니다. 

실제 이렇게 구분해서 나온다네요. 

사진상의 왼쪽이 센세이션, 오른쪽이 오리지널입니다. 


탬퍼 매트리스는 크게 오리지널-센세이션-클라우드로 나뉘는데, 

뒤로 갈수록 더 푹신한 느낌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똑바로 누워 자시는 분이라면 오리지널을 가장 추천. 

전 거의 옆으로 자는 편이라 중간인 센세이션으로 했습니다. 

3가지 스타일의 느낌이 워낙 달라서 실제로 누워보고 결정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보증서도 들어 있네요. 

역시 비싼 매트리스..







넓은 줄 알았던 안방이 2000폭 사이즈의 침대가 들어서니 확 좁아지네요. 








사은품으로 받은 방수커버입니다. 

정품 방수커버는 하나에 38만원돈이라는.. -_- 








방수커버라 뒤집어보면 확실히 재질이 다릅니다. 

사진에는 잘 티가 안나네요. ^^; 







낑낑거리면서 끼우고.. 








커버와 여름용 이불까지 맞췄습니다. 

마침 레노마, 닥스, 헤이즈 등에서 세일을 해서 저렴하게 구매했네요. 


탬퍼가 여름에 덥다는 평이 많은데.. 

아직까지는 커버와 이불이 시원한 편이라 괜찮네요. ^^


이래저래 저희집에서 가장 비싼 물품이 된 침대이지만, 

탬퍼 매트리스에 대한 만족도는 매우 높습니다. 

민감한 햄이가 바로 적응해 숙면을 취하고, 

저 역시 잘 자고 있네요. 


삶에 있어서 잠은 매우 중요하니까요. ^^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981,935
Today
14
Yesterday
92
«   2022/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