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립 허니브레드, 너무 쉬워요!

|


예전에 사 둔 삼립 허니브레드입니다. 

이렇게 다 팔더라구요. ㄷㄷㄷ 







사진에 잘 안보이지만, 

기본적으로 버터와 꿀로 보이는 것들이 발라져 있습니다. 


집에서 냉동보관하다가 먹고 싶을때 오븐에 돌리면 끝. 








한번 만들어 보기로 했습니다. 

그냥 돌리거나 생크림을 올려도 되지만, 

갈릭소스를 만들어서 올려봤어요. 


갈릭소스는 다진마늘+버터+꿀 조합. 

빵은 카페에서 보듯 9등분으로 칼집을 넣어주구요. 








이날 식사는 허니브레드, 커피, 스프 조합. 

아~ 이 조합 참 사랑스럽네요. ♡








오븐은 180~200도 정도. 예열 후 넣어주구요. 

15분쯤 돌린 것 같습니다. 









부드럽고 맛있습니다. 

평범한 카페의 허니브레드 맛은 충분히 내주네요. ㅎㅎ 


다음에 또 사야지!!! 





'▣ in my life.. > ┗ 버섯메뉴판' 카테고리의 다른 글

빠네 크림 파스타에 도전!  (0) 2018.12.17
삼립 허니브레드, 너무 쉬워요!  (0) 2018.12.14
처음 해 본 소갈비찜  (0) 2018.12.13
버거킹 트러플 머쉬룸 X  (0) 2018.12.12
Trackback 0 And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