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구와 실제.

|

그것은 같을수도.. 다를수도..




거울속의 내 모습을 보면서 물어봅니다.
'넌 누구니?, 무얼 하고 있는거니?'

거울속의 그는 아무런 답을 주지 않습니다.
언제쯤 그 답을 알 수 있을까요?


'▣ in my life.. > ┗ 모퉁이시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비소.  (5) 2010.03.08
허구와 실제.  (10) 2010.03.03
비가 오네요..  (12) 2010.03.01
자전거도 쉬어가는 봄 햇살  (18) 2010.02.23
Trackback 0 And Comment 10
  1. 유 레 카 2010.03.03 13:2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밀린 포스팅 다 봅니다..흐 블로그 복구됬스므니다 ㅋㅋㅋ^^

    • [버섯돌이] 2010.03.03 23:40 신고 address edit & del

      축하드립니다! 갑자기 어떻게 되었나 했어요.. ㅠ_ㅠ

  2. skypark박상순 2010.03.03 15:3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무엇이든 진정으로 간절히 원하면 답을 얻을수 있다고 하던데...글쎄요.^^

  3. 쭌's 2010.03.03 19:0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답을 알수 있는 방법을 찾으시면 저에게도.....ㅡㅡ;;

  4. 삼킨태양 2010.03.03 21:37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끊임없이 갈고닦을 수 밖에 없는거죠 ^^

  5. 비케이 소울 2010.03.04 15:4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거울에 투영된 모습이군요.. 흠...